암 환자의 식사요법


암 환자의 영양관리 목표는 환자의 개별적인 영양 요구량에 맞게 환자가 식사에 잘 적응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영양결핍과 체중감소를 막고 병의 증상과 처치로 인한 부작용을 완화시키는 데 있다. 암을 치료하는 특별한 식품이나 영양소가 있는 것은 아니지만 균형 잡힌 식사는 암과 투병할 수 있는 체력의 기반이 되며 치료에 따른 부작용을 최소로 하여 치료효과를 높일 수 있다. 간혹 암 환자의 식사요법에 대해 과학적으로 밝혀지지 않은 주장에 따라 무분별하게 어떤 특정 음식을 제한한다거나 과량을 사용함으로써 영양부족이나 독성 등으로 치료를 지연시키는 수도 있다. 적절한 식사가 암 환자에게 매우 중요하지만 식사만으로 완전하고 효과적인 치료를 대신할 수 없으며 전체적인 치료의 한 부분으로 중요하다.

식사의 원칙

암 환자에게 있어서 기본적인 식사원칙은 ‘잘 먹도록 해주는 것'이다. 암 환자는 치료과정에서 체중감소를 흔하게 경험하게 되는데, 체중의 감소는 암으로 인한 대사 작용의 변화와 치료과정에서 발생하는 식욕저하, 설사, 구토, 오심, 탈수 등으로 인해 생길 수 있다. 체중감소는 환자를 허약하게 하고, 암에 대한 저항력과 치료효과를 떨어뜨리고 치료기간을 연장시키며 항암화학요법과 방사선치료 등을 잘 견디지 못하게 하고, 감염에도 쉽게 노출되게 한다. 따라서 체중감소를 최소화하기 위해 환자가 음식을 먹기 쉽도록 하고, 열량과 단백질을 보충하기 위한 여러 가지 요리법과 간식들을 활용할 필요가 있다. 입으로 적절히 식사를 섭취하지 못할 경우에는 영양보충음료를 섭취하거나 튜브를 이용한 경관급식, 정맥주사 등을 통해 충분한 영양을 공급하도록 한다.

  • 열량을 보충하는 방법
    • 다양하게 조리하여 식욕을 자극한다.
      • 밥 : 김밥, 초밥, 주먹밥, 볶음밥 등
      • 죽 : 채소죽, 전복죽, 달걀죽, 닭죽, 깨죽, 호박죽, 단팥죽, 잣죽 등
    • 간식을 활용한다.
      • 감자, 고구마, 떡, 만두, 빵, 과일, 과일주스, 과일통조림 등
    • 조리법을 변경하여 열량을 보충한다.
      • 빵이나 떡 : 설탕, 꿀, 잼, 버터, 땅콩버터 등을 발라 먹는다.
      • 감자 : 버터를 발라 구워 먹는다.
      • 쇠고기, 닭고기 요리 : 샐러드드레싱이나 소스와 함께 먹는다.
      • 나물요리 : 볶거나 무침을 할 때 식용유, 참기름, 들기름 등을 넉넉히 사용한다.
      • 채소샐러드 : 마요네즈, 샐러드드레싱을 충분히 사용한다.
      • 우유, 두유 및 음료 : 설탕, 꿀, 초콜릿, 미수가루, 분유 등을 타서 먹는다.
      • 과일 : 과일 대신 과일 통조림을 먹거나 우유, 아이스크림과 혼합하여 쉐이크를 만들어서 먹는다.
  • 단백질을 보충하는 방법
    • 입맛이 쓰게 느껴져 고기가 싫어지면 다음의 방법을 이용한다.
      • 고기를 과일 주스에 담그거나 과일 통조림과 함께 조리한다.
      • 마늘, 양파, 고추장, 카레, 케찹 등을 사용하여 고기의 쓴맛을 제거한다.
    • 달걀, 콩, 두부, 생선 등을 반찬으로 많이 사용한다.
      • 달걀 : 달걀후라이, 달걀찜, 수란, 오믈렛, 메추리알조림 등
      • 콩, 두부 : 콩밥, 두유, 연두부찜, 두부조림, 된장찌개, 콩자반 등
      • 생선 : 생선포, 생선전, 생선조림, 어묵, 마른 오징어 등
      • 유제품 : 우유, 요구르트(호상, 액상), 아이스크림, 밀크쉐이크, 치즈 등
    • 조리법을 변경한다.
      • 탈지분유나 분유를 우유에 타서 마신다.
      • 미숫가루를 만들 때 물 대신 우유 또는 두유를 이용한다.
      • 채소샐러드에 삶은 달걀을 다져 넣는다.
      • 부침 등에 물 대신 달걀을 많이 사용한다.
      • 크래커나 빵을 호상 요구르트와 함께 먹는다.
    • 간식으로 고기나 생선, 치즈, 달걀, 우유 등이 많이 포함된 음식을 선택한다.
      • 만두, 피자, 샌드위치, 달걀샐러드, 카스테라 등
항암 치료 부작용에 따른 대처방법

항암 치료를 받는 환자는 입맛이 변화하거나 구강건조증, 메스꺼움, 구토 등이 발생하여 식욕이 감소하고 설사, 변비 등의 부작용이 나타나면서 적절한 영양섭취가 어렵게 된다. 항암 치료시의 부작용에 대한 대처방법은 다음과 같다.

  • 식욕부진
    • 식사는 가능한 천천히 한다.
    • 식사시간에 얽매이지 말고 공복감이 생길 때마다 식사를 한다.
    • 크래커 등의 마른 음식이나 신선한 채소, 과일 등을 먹어 식욕을 증가시킨다.
    • 균형된 식사가 중요하지만 식욕부진이 심한 경우에는 좋아하는 음식을 섭취하는 것도 좋다.
  • 입과 목의 통증
    • 부드러운 음식을 섭취하도록 한다.
    • 믹서기를 이용하여 음식을 갈아서 먹거나 빨대를 사용한다.
    • 자극적인 음식이나 지나치게 뜨거운 음식 등은 피한다.
    • 입안을 자주 헹구어 입안에 음식 찌꺼기나 박테리아가 남지 않도록 하고 상쾌하게 한다.
  • 입맛의 변화
    • 보기 좋고 냄새가 좋은 음식을 준비한다.
    • 조리 시 과즙, 드레싱 등의 소스를 이용하여 입맛을 살린다.
    • 입맛을 돋우기 위해 탄산음료나 차, 레몬 등의 신 음식을 식전에 조금 섭취한다.
    • 금속류의 식기보다는 플라스틱 식기를 이용한다.
    • 음식의 온도를 상온으로 유지한다.
  • 구강건조증
    • 침의 분비를 늘리기 위해 달거나 신 과일, 음료 등을 먹는다.
    • 껌이나 사탕 등을 먹도록 한다.
    • 부드럽고 씹기 편한 음식을 먹도록 한다.
    • 국물이 있는 음식을 이용하여 삼키기 편하게 한다.
    • 물을 소량씩 자주 섭취한다.
  • 매스꺼움/구토
    • 소량씩 천천히 자주 먹는다.
    • 방안이나 식사하는 장소의 환기를 적절히 하여 불쾌한 냄새가 나지 않도록 한다.
    • 식사 후 갑자기 움직이지 않도록 한다.
    • 입안을 헹구어 항상 청결하고 상쾌한 상태를 유지한다.
    • 치료 1-2시간 전에는 음식을 먹지 않도록 한다.
    • 음식을 억지로 먹지 않도록 하며 매스꺼움이나 구토증세가 있는 경우에는 가라앉을 때까지 음식을 섭취하지 않도록 한다.
  • 설사
    • 충분한 수분을 섭취한다.
    • 너무 차거나 뜨거운 음식은 피하고 자극적인 음식의 섭취도 피한다.
    • 카페인이 든 커피, 홍차 등의 음료와 탄산음료, 쵸콜렛 등의 섭취는 피한다.
    • 유당불내증이 있는 경우 우유나 유제품의 섭취는 피한다.
    • 급성 설사 시에는 수액제를 주사하며 금식하고, 이후 맑은 유동식부터 서서히 식사를 진행한다.
    • 설사로 인해 손실된 전해질 보충을 위하여 이온음료나 염분, 칼륨 등이 함유된 식품을 먹도록 한다.
  • 변비
    • 자기전이나 아침에 일어나서 차가운 물을 먹어 장운동에 도움을 준다.
    • 수분섭취를 충분히 하여 변을 부드럽게 한다.
    • 고섬유질(잡곡류, 생채소 생과일 등) 식품을 먹는다.
    • 가벼운 걷기 등 매일 운동을 한다.
    • 음식 섭취량이 감소되지 않도록 한다.
  • 면역기능 저하
    항암화학요법 등으로 백혈구 수가 감소한 경우에는 감염에 특별히 주의해야 하며, 음식 중의 박테리아균 등에 의한 감염을 예방하기 위해 익힌 음식만 을 먹도록 한다. 그러나, 모든 환자가 음식을 반드시 익혀 먹어야 하는 것은 아니므로 담당 의사의 지시가 있는 경우에만 모든 음식을 익혀 먹도록 한다.
    • 음식을 조리하기 전이나 식사 전에는 반드시 손을 씻는다.
    • 조리에 사용되는 기구, 식기, 수저는 반드시 소독하도록 한다.
    • 조리법을 변경하여 열량을 보충한다.
    • 조리법을 변경한다.
      • 제한식품 : 치즈, 생채소, 생과일, 우유, 아이스크림, 요구르트 등
      • 허용식품 : 통조림, 두유, 캔주스, 멸균우유, 분유, 청량음료 등
    • 조리한 음식은 가능한 빨리 먹도록 하며, 밀봉하여 냉동 및 냉장 보관하도록 한다.
    • 시판되는 간식류(과자, 빵 등)는 오븐에 굽거나 찌거나 전자레인지에 데워 먹도록 한다.
수술요법 시행 후 식사요법

수술 후에는 적절한 영양을 공급할 수 있도록 균형된 식사를 하고 수술한 부위의 회복을 위해 단백질 섭취를 충분히 하여야 한다. 따라서 간식을 통하여 열량 섭취를 증가시키고 식욕이 감소되지 않도록 기호에 맞는 음식을 적절히 섭취하도록 한다.

  • 두경부암 수술
    구강, 목 등에 생긴 종양을 수술 했을 경우에는 말하고, 씹고, 삼키고, 맛을 느끼는 기능에 이상이 생길 수 있다. 따라서 다음과 같이 수술 후 환자의 합병증에 따라 적절한 식사요법이 필요하다.
    수술 후 합병증 식이요법
    씹고 삼키는 기능 이상
    • 음식을 다지거나 갈아서 부드러운 형태로 섭취한다.
    • 너무 맵거나 신 음식 등 자극적인 음식은 피한다.
    • 끈적하게 입 안에 달라붙는 음식, 물처럼 흐르는 음식, 부피가 큰 음식은 피한다.
    • 음식을 걸쭉하게 하여 섭취한다(농후제 사용)
    • 섭취량이 매우 적을 경우 경관급식으로 보충한다.
    발치 음식을 다지거나 갈아서 섭취한다.
    구강건조/미각의 변화
    • 열량과 단백질 함량이 높은 음료를 자주 섭취한다.
    • 부드럽고 수분이 많은 음식을 섭취한다.
    • 마른 음식은 피한다.
  • 식도와 위암 수술
    식도에 암이 생긴 경우에는 식도를 절제하고 위나 장을 이용하여 대용 식도를 만들며, 위에 암이 생긴 경우에는 위를 일부 또는 부분적으로 절제를 하게 된다. 식도와 위를 절제한 경우에는 위의 용량이 작아지고 운동성이 약해지기 때문에 쉽게 포만감을 느끼게 되며, 복통, 복부팽만 등 불편한 증상으로 인하여 식사를 잘 못 하게 된다. 따라서 필요한 영양을 충분히 섭취하기 위해서는 소량씩 자주 섭취해야 하며, 천천히 잘 씹어서 섭취해야 한다.
  • 췌장암 수술
    췌장 수술을 한 경우에는 췌장액 및 담즙 분비 이상으로 영양소의 소화 흡수가 잘 안 될 수 있다. 특히 지방의 소화 흡수가 잘 되지 않을 수 있으므로 지방의 섭취를 줄이고 소화가 잘되고 부드러운 고열량의 음식을 조금씩 자주 섭취하는 것이 좋다. 또한 췌장 수술 후에는 인슐린 분비가 현저하게 줄어들게 되므로 당뇨가 나타날 수 있는데, 이러한 경우 인슐린 치료와 병행하여 당뇨식사요법이 필요하다.
  • 대장암 수술
    대장 암 수술 후에는 장의 자극을 피하고 식후 불편감을 줄이기 위하여 섬유소가 많은 음식의 섭취를 피하도록 한다. 수술 후 1~2개월 전후로 차츰 수술부위의 회복에 따라 정상 식이로 진행하면서 통증이나 불편감을 주는 식품만을 선별적으로 제한하도록 한다. 지나치게 장기간 저잔사식을 지속하는 것은 장의 정상적인 운동을 위축시키고 변비를 초래할 수 있으므로 바람직하지 못하다.

배너모음